대보공 김알지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선원/시조

대보공 김알지 (大輔公 金閼智)
신라 제4대 석탈해왕 즉위 9년(서기65년) 3월에 왕은 밤에 금성 서쪽 시림(始林)숲 사이에서 닭이 우는 소리를 듣고 날이 밝자 표공(瓢公)을 파견하여 이를 살펴보게 하였는데 그가 시림에 이르러보니 금색으로 된 조그만 궤짝이 나뭇가지에 달려있고 흰닭이 그 밑에서 울고 있으므로 돌아와 이 사실을 알리니 왕은 사람을 시켜 궤짝을 가져온 다음 열어보니 사내아이가 속에 들어있는데 용모가 기이하게 뛰어났다. 왕은 크게 기뻐하며 군신들에게 이르기를 "이 어찌 하늘이 나에게 아들을 보내준 것이 아니라 하겠는가?" 하고 거두어 길렀다.
그런데 그는 자람에 따라 아주 총명하고 지략이 많았는데 이름을 알지(閼智)라 하고 그가 금궤에서 나왔음을 인하여 성(姓)을 김씨(金氏)라 하였고 또 시림을 고치어 계림(鷄林)으로 이름하고 이로써 국호를 삼았다.







알지(閼智)는 세한(勢漢)을 낳고 세한은 아도(阿道)를 낳고 아도는 수류(首留)를 낳고 수류는 욱포(郁甫)를 낳고 욱포는 구도(仇道)를 낳고 구도는 미추(味鄒)를 낳았는데 미추가 신라 제 13대 왕위에 오르니 신라의 김씨의 대보공 김알지(大輔公 金閼智)에서 시작 되었으며, 미추왕 즉위 후 태사공 수성(受姓)까지 668년 30년 1세를 계산하면 태사공(太師公)은 미추왕의 22, 23세이며 김알지의 29, 30세 손으로 예측된다.




  대보공 김알지 탄생 형상도
  인조13년 조속이 그리고
  이조판서 김익희가 글을 쓰다.

접속자집계

오늘
452
어제
664
최대
906
전체
770,214
그누보드5
개인정보 처리방침 서비스 이용약관 상단으로

안동권씨 대종회1
서울시 동대문구 용두동 105-3 안동권씨 회관 / 전화: (02) 2695-2483~4 / 팩스: 02-2695-2485 / email andongkwonmun@daum.net
안동사무소: 경북 안동시 태화동 418-1 안동권씨 화수회관 3층 / 우 760-905 / 전화 054-854-2256, 857-7705 / 팩스 054-854-2257
회비, 종보비 입금계좌 국민은행 033237-04-006941  / 농협 317-0009-7471-41  예금주: 안동권씨대종원
본 싸이트에 게재된 저작물은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받습니다.

Copyright © 안동권씨 대종회1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Humansof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